cartegory

    인터넷 익스플로러10, 드디어 원도우7 버전 정식 출시 하지만...

    추천하기4
    신고
    0
    조회수
    4,744
    댓글
    4
    등록일
    2013.02.27 00:21:33
    작성자
    L1 ITware(chldlsgh75)
    IP
    116.126.***.46
    신고 쪽지

    인터넷 익스플로러10, 드디어 원도우7 버전 정식 출시 하지만...

    최근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출시한 새로운 "원도우" 운영체제인 "원도우8" 에 기본적으로 포함되어 있던 익스플로러 버전인
    "인터넷 익스플로러10" 에 버전에 대한 원도우7 버전 정식 출시가 이루어 졌습니다.
     

    현재 마이크로소프트 홈페이지를 통해 다운받을 수 있는 원도우7 용 인터넷 익스플로러10

    원도우7 용 "인터넷 익스플로러10" 버전은 현재 타 운영체제 보다 출시가 더 늦어진 끝에 지금 출시가 이루어진 상태이며,
    현재 마이크로스프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하여 정식적으로 국내에서도 다운로드가 가능하도록 준비 된 상태입니다.

    하지만 이에 대하여 국내 네티즌들은 전혀 관심이 없는 상태이거나 혹은 업데이트 소식조차도 모르고 있는 상황이 대부분입니다.
    "인터넷 익스플로러10" 에 대한 이러한 네티즌들의 무관심의 이유는 무엇일까요?...
     

    더욱 편리하고 빠른 타 브라우저가 이제는 더 선호받고 있다.

    "인터넷 익스플로러10" 업데이트 소식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전혀 반응이 없는 이유는 이제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아니라 하여도 구글에서 개발한 "크롬" 이나 모질라에서 개발한 "파이어폭스" 그외 "사파리", "오페라" 와 같은 다양한 브라우저들이 존재하는 상황이기에 "인터넷 익스플로러" 의 부족한 확장성이나 타 브라우저에 비하여 다소 떨어지는 속도에 대해서도 완화가 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이미 이러한 문제가 "인터넷 익스플로러9" 때 부터 본격적으로 전파되며, 많은 네티즌들은 새로운 "나에게 맞는 브라우저 찾기" 행열을 나선 상태이며, 그 결과 "인터넷 익스플로러" 의 점유율은 순식간에 곤두박질 치고있는 상황까지 이르른 상황입니다.

    그러한 네티즌들의 민심을 다시금 사로잡기 위해 "인터넷 익스플로러" 는 지속적으로 부족했던 확장성이나 처리 속도에 대해 
    현재는 많은 개선이 이루어지고 유저들의 피드백도 크게 반영이 이루어진 상태이지만, 이미 "크롬","파이어폭스" 같은 타사 브라우저 들의 사용율과 대중성이 급격하게 증가하여 마이크로소프트 측에서는 걷잡을 수 없는 수준까지 도달한 상황입니다.
     

    점유율 곤두박질 치고있는 인터넷 익스플로러... 다시 재기는 불가능할까?...

    이렇듯 이미 점유율의 상당치를 타사 브라우저에게 빼앗긴 상태의 "인터넷 익스플로러" 가 다시 이전처럼 높은 점유율을 가로채오기는 힘들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며, "인터넷 익스플로러" 도 진화하고 있지만 그와 더불어 "크롬","파이어폭스" 와 같은 타사 브라우저도 점유율을 위해 지속적으로 새로운 업데이트를 진행 중에 있는 상황입니다.

    또한, 지속적으로 새로운 타사 브라우저들이 지속적으로 여러가지 강점을 내세우며 출시 중에 있는만큼
    오히려 앞으로도 "인터넷 익스플로러" 의 점유율은 앞으로도 떨어질 것이라 전망은 되어도 다시 높아질 것이라 전망하기는
    어려운 상황입니다.

    과연 매서운 돌풍을 마주하고있는 마이크로소프트 의 "인터넷 익스플로러" 는 앞으로 어떤 결과를 얻게 될 까요?...

    이 글을 추천해 주세요!

    추천 하자 추천하기4

    이 글의 추천인들!

    4명의 다나와 유저 추천!

    ITware 님의 관련글 보기




    상품소식 공유

    게시판 내용 검색 폼
   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
    글쓰기
    2년 전 글보기
    가을맞아 헤드셋 신제품 출시 '봇물' [1] L7미래여행 09:19:01 5
    '히잡 세탁기'…동부대우전자 중동 특화 신제품 출시 [1] L5지름 100km 운석 04:16:58 13
    MS 7~9월 실적 기대 이상…전자제품 판매 호조 [2] L5지름 100km 운석 04:16:23 10
    LG전자·HP 노트북 케이블 일부 제품 리콜 [1] L5지름 100km 운석 04:15:48 6
    LG전자, 일부 PC제품 전원 코드 자발적 리콜 조치 [1] L5지름 100km 운석 04:15:01 7
    커지는 전기차 “이젠 대형 버스” [4] L9◈에클레시아 01:28:52 18
    아이패드에어2, 배터리 용량 더 줄었지만…[분해 영상] [2] L9◈에클레시아 01:26:59 12
    일부 '아이폰6 플러스' 원인 불명 '무한 리부팅' 현상 발생 [5] L5행운의싱글 01:03:25 14
    연결은 간단히, 사운드는 고품질로! 크리에이티브 T50 와이어리스 [4] L5행운의싱글 01:02:28 9
    애플의 새로운 희망 iOS 8.1, 무엇이 달라졌는지 알아보자 [2] L5행운의싱글 01:01:22 10
    화웨이, 3분기 스마트폰 1680만대 출하 [4] L7후기인상파 00:41:25 6
    LG전자, 독자 AP 첫 탑재 스마트폰 ‘G3 스크린’ 출시 [3] L7후기인상파 00:40:04 13
    HP, 마이크로서버에 인텔 제온칩 첫 탑재 [1] L11구인네스 00:15:16 7
    구글, 옥스퍼드대와 '사람처럼 생각하는 기계' 만든다 [1] L11구인네스 00:13:48 3
    전세계 3분기 스마트폰 시장점유율 [1] L9비긴어게인 00:09:01 16
    소니 엑스페리아 Z3v 리뷰 - 폰아레나 L9비긴어게인 00:08:26 21
    SK하이닉스, 최대용량 비휘발성 하이브리드 D램 모듈 개발 [1] L7무한제리사랑 2014.10.24 11
    10bit 컬러 지원 NEC 멀티싱크 4K 모니터 PA322UHD 발표 L7무한제리사랑 2014.10.24 7
    일본 NEC `집전화 테블릿 UT880' [1] L7무한제리사랑 2014.10.24 11
    SignGate, CROSSCERT 등 타사이전 5만원(싸인코리아) L1OS 2014.10.24 3
    게시판 내용 검색 폼